본문 바로가기 하위 메뉴 바로가기

KIOST

모바일메뉴열기 검색 열기

소식

Korea Institute of Ocean Science & Technology

KIOST, 차세대 복합위성 활용 공동 워크숍 개최

  • 조회 : 1700
  • 등록일 : 2017-07-25
170726(조간)KIOST,_위성활용_공동워크숍_개최(해양과기원).hwp 바로보기 [사진1] 바로보기 [사진2] 바로보기

한국해양과학기술원(이하 KIOST)은 지난 7월 21일(금) 오전, 서울 메이필드 호텔에서 ‘차세대 정지궤도 복합위성 GK-2A/2B 융합 활용을 위한 워크숍’을 개최했다.

 

  KIOST와 국가기상위성센터, 국립환경과학원이 공동주최하는 이 행사에는 관계 부처와 국내 위성 관련 전문가 50여명이 참석하여 정지궤도위성의 위성 탑재체의 특성과 운영에 대한 주제발표와 토론을 진행했다. 동 워크숍은 우리나라와 동아시아, 태평양, 인도양까지의 해양·대기·환경 관측의 부처별 고유 임무를 강화하고 위성 관측자료의 융합 활용 기술개발과 협력 방안을 논의하고자 개최됐다.

 

  최근 해양환경과 기상 변화, 미세먼지 문제 등으로 부각되고 있는 해양, 기상, 대기질을 관측하기 위해 우리나라의 두 번째 정지궤도 프로젝트인 GK-2A와 GK-2B 위성이 각각 발사될 예정이다. 2018년 발사 예정인 GK-2A는 기상관측 탑재체를, 2019년 발사 예정인 GK-2B는 해양관측과 환경관측 탑재체를 탑재할 예정이다. 현재 각 탑재체의 위성 알고리즘 개발은 마무리 단계에 있으며, 최근 관계부처와 국내외 학계에서 각 탑재체의 장점을 고루 이용한 융합 산출 및 활용에 대한 많은 의견이 대두되고 있다.

 

  워크숍은 먼저 <각 위성탑재체의 고유목적 및 타분야 가치>, <다중 센서 융합 산출 및 활용>, <해양환경-기상-대기 환경 문제를 위한 위성 활용 기술 방향성>에 대한 발표를 진행하고, 이어 융합활용 연구와 산·학·연 과의 협력에 대한 패널 토론으로 이어졌다.

 

  KIOST 박명숙 선임연구원(박사)은 “GK-2A와 GK-2B의 탑재체는 고유의 목적을 위해 해양·기상·환경 탑재체 로 구분하지만, 그 이름만으로 그 가치와 역할을 한정할 수 없다. 해양탑재체 GOCI-II의 경우 해양 모니터링 뿐 아니라 미세먼지 등 대기질 모니터링, 대기질 모델링 개선, 황사 탐지, 태풍 탐지 등에 이용될 수 있다.”라며, “이번 워크숍이 부처 간 협력을 강화하고 국제사회에서 위성 전문가 그룹 간의 상호협력을 통해 국가 사회현안 해결에 기여하는 토대를 구축하는 소중한 기회가 됐다.”라고 밝혔다.

목록

담당부서 :  
홍보팀
연락처 :  
031-400-6070
최종수정일 :
2017-02-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