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하위 메뉴 바로가기

KIOST

모바일메뉴열기

About

해양과학기술의 글로벌 리더 KIOST 기관소개 및 뉴스 & 이슈를 안내해드립니다.

메인바로가기

RESEARCH

해양과학기술의 글로벌 리더 KIOST 연구를 안내해드립니다.

메인바로가기

EDUCATION

해양과학기술의 글로벌 리더 KIOST 교육을 안내해드립니다.

메인바로가기

소식

Korea Institute of Ocean Science & Technology

KIOST, 해저공간 활용의 초석을 놓다

  • 조회 : 36485
  • 등록일 : 2022-12-02
221205(조간) KIOST, 해저공간 창출 및 활용기술개발 사업 성과보고회 개최.hwp 바로보기 그림1. 해저공간 창출 및 활용 기술개발 사업 추진 로드맵 바로보기 그림2. 해저공간 창출 및 활용 기술개발 사업 수행 조직 구성 1 바로보기 그림3. 해저공간 창출 및 활용 기술개발 사업 수행 조직 구성 2 바로보기

한국해양과학기술원(원장 김웅서, 이하 KIOST)은 12월 5일(월) 부산 영도구 라발스 호텔에서 해양수산부의 ‘해저공간 창출 및 활용기술개발 사업*’ 성과보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 사업비: 37,314백만원 / 기간: 2022∼2026년 / 수행기관: KIOST 등 23개 기관

  

최근 해저공간의 개발과 활용에 대한 민간의 수요는 꾸준히 증가하고 있지만 기술 개발의 도전성과 혁신성이 높아 초기 투자가 어려운 분야였다. 이에 해양수산부의 주도로 그동안 접근이 어려웠던 해저공간을 우리가 활용할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기 위해, KIOST를 중심으로 롯데건설(주), 현대건설(주), SK텔레콤(주) 등의 6개 기업과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순천향대학교병원 등 총 23개 기관이 참여하여 올해 4월부터 본격적으로 연구를 시작하였다. 


본 사업은 2026년까지 5년간 373억원의 예산규모로 민·관·학·연이 모두 참여하여 수행할 예정이며, 올해 1차년도 사업을 통해 해저공간 플랫폼의 개념설계를 완성하였다. 또한 Test Bed 부지에 대한 해저지반 조사와 해양환경조사, 해저지진 위험도 평가와 내진보강 연구를 통해 울산광역시 울주군의 나사리 전면 해상을 해저공간 플랫폼 최적 입지로 선정했는데, 이곳은 조선해양플랜트 기술 및 관련 산업 단지와 가까워 해저공간 플랫폼 실증 사업 연계에 최적이라 할 수 있다. 


연구팀은 향후 해저 연구공간, 해저 거주공간, 수중데이터센터, 수중챔버 기술을 포함한 해저공간 플랫폼 기술과 체류자의 건강과 안전을 위한 의료기술, 수중 에너지 공급 및 수중통신 ICT기술 등을 지속적으로 개발할 계획이다. 이러한 연구를 통해 개발된 기술들을 적용하여 최종적으로 수심 30m에서 3인이 30일간 실제 체류할 수 있는 모듈형 수중 구조물을 설치하여 개발된 기술을 실증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아울러, 함께 설치되는 수중데이터 센터는 최적의 방열성능을 위해 해수의 흐름을 이용한 무동력 해수 냉각 시스템을 활용하며, 이를 통해 기존의 육상 데이터 센터 대비 소모전력 50% 이상의 감소와 탄소 저감을 이룰 것으로 기대된다. 


KIOST 김웅서 원장은 “해저공간은 우주와 마찬가지로 무한한 가능성을 품고 있으며, 해양자원 개발, 주거 공간, 레저, 기술통신 등 새로운 부가가치 창출 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며, 또한  “KIOST를 중심으로 ‘한국형 해저공간 플랫폼’을 구축할 수 있게 되어 뜻깊게 생각하며, 앞으로도 연구역량을 집중하여 미래세대에게 가치 있는 해양공간을 물려줄 수 있는 기반을 다지는 데 역할을 수행하겠다.“ 라고 밝혔다.  


본 사업의 연구책임자인 한택희 책임연구원은 “해저공간 플랫폼은 우주정거장과 같이 다양한 첨단 해양과학기술이 융복합되는 해양과학기술의 집약체”라며, “사업을 성공적으로 이끌어 우리나라의 해양과학기술 수준을 한 단계 진보시키는 데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목록

담당부서 :  
홍보문화실
연락처 :  
051-664-9040
최종수정일 :
2022-11-14